기술동향

KT, 256QAM 기술 시연 성공…"다운속도 30% 이상 향상"

페이지 정보

본문

 

KT는 LTE 다운로드 속도를 향상시키는 ‘다운링크 256QAM(Quadrature Amplitude Modulation)’ 기술을 상용망 기지국에서 시연하는데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다운링크 256QAM은 주파수의 변·복조 방식 개선을 통해 LTE 다운로드 속도를 기존 대비 30% 이상 향상 시켜주는 기술이다.

 

KT는 LTE 기지국에 256QAM 기술을 적용하고 출시 예정인 스마트폰을 이용해 상용망 환경에서 390Mbps의 다운로드 속도 시연에 성공했다.

 

이와함께 KT는 주파수 2개 대역을 묶어 상향 전송하는 ‘업링크 CA’, 변·복조 방식 개선으로 동일 주파수 대역 별 전송 속도를 개선하는 ‘업링크 64QAM’, 동일 주파수 대역내 비연속된 대역을 동시에 활용하는 ‘MC-PUSCH’ 등 업로드 속도 향상을 위한 기술에 대한 상용망 시험도 마쳤다.

 

662dceb905effb9372a7dfe17f86c373_1455327
© news1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KT광화문 올레 스퀘어에서 열린 'KT미래전략 발표 기자간담회'에서…

 

업로드 속도는 기존 16QAM에서 64QAM으로 업그레이드를 통해 1.5배, MC-PUSCH 기술 적용으로 1.5배, 업링크 CA 적용으로 2배 향상시킬 수 있다. 세 개의 기술을 동시 적용할 경우 기존 대비 최대 4배 빠른 업로드 속도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KT는 이번다운링크 256QAM과 업링크 CA 등이 지원되는 스마트폰이 올해 1분기 내 출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영식 KT 현장기술지원단 상무는 “초고화질, 대용량 컨텐츠를 보다 빠르고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인 LTE 진화 기술을 개발하고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1 2016.02.1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