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동향

KT-삼성전자-퀄컴, 국제표준 기반 5G 데이터 통신 성공

페이지 정보

본문

3GPP 5G NR 규격 기반으로 이종 장비 간 호환성 검증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KT는 삼성전자, 퀄컴과 함께 경기도 수원 삼성전자 디지털 시티에서 3GPP(세계이동통신표준화기구)의 5G 국제표준인 5G NR(New Radio) 규격 기반으로 데이터 통신에 성공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시연에서 3사는 초고속 5G 데이터 통신과 1ms(1천분의 1초) 수준의 초저지연성을 검증했다. 

KT의 테스트 지침에 따라 삼성전자가 개발 중인 3GPP 5G NR 표준 기반의 5G 기지국 장비와 퀄컴의 5G 시험 단말이 함께 활용됐다. 주파수 대역은 5G 표준용인 3.5㎓와 28㎓가 동시에 사용됐다. 이를 통해 5G 상용화에 가까운 기술 수준을 검증할 수 있었다고 KT는 전했다.

퀄컴은 "이번 시험은 올해 시작할 5G NR 시범 서비스를 위한 핵심 이정표 중 하나"라며 "내년 예정인 5G NR 상용망 구축과 멀티모드 스마트폰의 적기 출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경훈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조기에 5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우수한 성능의 5G 상용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3사는 이번에 시연한 내용을 26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 2018'의 각 사 부스에서 소개할 예정이다.

AKR20180220049700017_01_i_20180220101138

 

 

<연합뉴스 , 2018-02-2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