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동향

무궁화위성 5A호 발사 성공…통신방송용 위성(종합)

페이지 정보

1,326   2017.10.31 08:58

본문

​내년에 국내·해외 서비스 개시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위성통신사업자인 KT샛(KT SAT)은 한국시간 31일 오전 4시 34분(현지시간 30일 오후 3시 34분) 미국 플로리다에서 무궁화위성 5A호 발사가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는 무궁화위성 5, 6, 7호와 천리안위성을 포함해 총 5기의 정지궤도 통신방송위성을 보유하게 됐다.

정지궤도 위성은 적도 상공 고도 3만5천786㎞ 원형궤도를 도는 위성으로, 이런 위성이 지구 주변을 도는 공전주기는 지구의 자전주기와 똑같아서 지표면에서 보면 마치 똑같은 곳에 정지해 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 때문에 단일 위성으로 24시간 통신방송 서비스를 할 수 있다.

동경 113도 궤도를 돌게 될 무궁화 위성 5A호는 2021년 임무가 종료되는 무궁화위성 5호를 백업하고, 넓은 해외 지역에 통신방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일본, 동남아시아는 물론이고 한국에서 7천500km 떨어진 중동 일부 지역에도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위성체는 프랑스 위성제작 기업인 '탈레스 알레니아 스페이스'(Thales Alenia Space)가 제작했고, 발사는 미국 상업 우주발사업체인 '스페이스엑스'(SpaceX)가 맡았다.

무궁화 위성 5A호의 지상관제시스템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천리안 통신위성 개발 사업을 통해 확보한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에서 제작했다.

김경우 과기정통부 주파수정책과장은 "과기정통부는 무궁화위성 5A호가 해외에서 통신방송 서비스를 할 수 있도록 중국, 인도네시아 등 주요국과 위성망 조정 및 국제전기통신연합(ITU) 등록자료 제출 등 필요한 사전조치를 끝냈다"며 "향후 주파수 지정 등 후속조치를 정해진 절차에 따라 신속히 진행하여 무궁화위성 5A호가 원활한 통신방송 서비스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무궁화위성 5A호는 발사 12일 후인 11월 12일(한국시간)에 정지궤도로 진입할 예정이며, 동경 114.5도에서 약 3주간 탑재중계기 성능시험(IOT·In Orbit Test) 등을 거치게 된다.

이 위성은 이후 동경 113도로 이동해 내년부터 서비스에 들어간다.

AKR20171031031651017_01_i_20171031082410

무궁화위성 5A호 발사 장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